메뉴

'백종원 클라쓰' 신개념 글로벌 불고기에 백종원, 성시경도 깜짝! “43년 만에 처음 먹는 불고기”

URL복사

 

(사람의 풍경) 26일(오늘)에 방송되는 KBS 2TV 예능 프로그램 '백종원 클라쓰' 5회에서는 글로벌 한식 새내기들의 아이디어가 돋보이는 신개념 불고기가 탄생할 예정이다. 이에 전 세계인이 사랑하는 불고기가 해외의 식재료와 만나 어떤 요리로 재탄생하게 될지 호기심을 자극하고 있다.

요리에 앞서 백종원은 다양한 불고기의 종류를 알기 쉽게 설명해주며 불고기의 재료 중 한국의 배가 없을 경우 사용할 수 있는 재료를 공개할 예정이다. 백종원은 '기본은 지키되 응용은 마음껏'이라고 말하며 원칙의 중요성을 강조한다고.

본격적인 요리에 돌입한 애슐리, 라이언, 에이미, 에이딘, 매튜는 각자 필살기가 될 이색 재료를 가져와 백종원이 가르쳐 준 불고기 레시피와 결합시켜 신개념 글로벌 불고기를 선보인다. 새내기들이 가져온 재료들을 보고 백종원과 성시경은 새로운 불고기의 탄생에 대한 기대감을 은근하게 내비친다. 앞서 건살구, 살라미, 살사소스 등 해외 식재료로 넣어 글로벌 한식을 만들었던 새내기들이 이번에는 어떤 요리를 완성할지 궁금해진다.

무엇보다 백종원과 성시경은 한식 새내기들이 만든 불고기를 맛본 후 감탄을 연발한다고. 성시경은 '43년 동안 먹어본 적 없는 불고기다'라고 말하며, 백종원은 '식당 메뉴 해도 되겠는데?' 등의 평가를 한다고 해 더욱 기대감을 높인다.

불고기 만들기에서 꼴찌를 해 최종 벌칙으로 완도를 가게 될 새내기는 누가 될지, 어느 때보다 치열한 불고기 편의 결과는 오는 26일 월요일 본방송에서 확인할 수 있다.

글로벌 한식 새내기들에게 진짜 한식이 무엇인지 한식의 기본기를 가르쳐 전 세계인에게 한식의 매력을 제대로 알리는 '백종원 클라쓰'는 올림픽 중계로 인해 26일 방송만 저녁 8시 30분에서 밤 10시로 편성시간이 변경되어 방송된다.

헤드라인



공지사항

더보기